홍보센터

보도자료 124
2020-12-04

최근 부동산 시장에서 가장 핫한 키워드는 ‘워터프론트’다.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따라 많은 사람들이 삶의 질을 중요시 여기면서 집 가까이에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는 곳으로 눈을 돌리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특히 워터프론트는 녹지시설보다 상대적으로 희소 가치가 높기 때문에 더욱 주목 받고 있다.

 

일반적으로 워터프론트는 주변에 산책로와 공원 등이 조성되어 있으며, 뛰어난 조망까지 갖추어 높은 주거 쾌적성을 자랑한다. 또한 ‘물’이라는 희소성을 바탕으로 특수한 상권을 형성하고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로 거듭나 지역 부동산 시세를 리드하기도 한다.


링크 : https://www.dnews.co.kr/uhtml/view.jsp?idxno=202012031022236520332

2020-12-04

대한민국 첨단 IT 산업의 대명사인 판교 테크노벨리는 카카오, 네이버 등 굵직한 기업들이 입주하며 수도권 대표 업무지구로 자리 잡았다.
판교 테크노밸리는 다양한 인프라를 통해 고급인력이 밀집해 있고 우수한 업무환경까지 갖추었다.
뿐만 아니라 신분당선 개통 등을 통해 서울 대표 업무지구인 강남과의 접근성이 향상되면서 판교 테크노벨리의 가치는 수직으로 상승했다.
이에 직주근접 수요로 인한 판교 인근 주거단지도 호황을 누리고 있는 상황이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판교 테크노밸리 인근에 위치한 ‘판교푸르지오 그랑블’은 지난 10월 전용면적 105㎡가 20억1500만원에 거래됐다.


링크 : https://www.get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02687

2020-12-04

수질오염의 대명사로 불린 시화호 일대가 크게 달라졌다. 과거 정부는 공업단지 육성과 국토확장 개발에 따라 갯벌과 바다였던 시화호 자리를 방조제로 막아 담수호를 만들 것을 계획했다. 바닷물 대신 깨끗한 담수를 모아 농지나 공단에 필요한 용수를 공급하기 위해서다. 하지만 방조제 완공 이후 공단 오·폐수와 도심지의 생활 하수 등이 정화시설을 거치지 않고 시화호로 유입돼 수질이 급격히 악화되는 등 시화호는 본래의 기능을 수행하지 못하게 됐다.

담수호를 목표로 한 시화호의 수질 오염은 소하천에서 흘러오는 담수량으로 자체 정화를 기대할 수 있는 수준이 아니었다. 죽은 조개와 어류가 무덤처럼 쌓였고 악취가 진동했다. 시화호의 수질오염이 갈수록 악화되자 정부는 바닷물을 막은 지 1년 만에 물길을 텄다. 즉 담수화를 포기하고 해수호로 전환한 것이다.


링크 :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201201001004

2020-12-04

과거 `죽음의 호수`로 불렸던 시화호 일대가 변화하고 있다. 최근 정부는 시화호 일대를 대한민국 대표 첨단복합도시로 육성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월곶 국가어항을 시작으로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오이도 지방어항, 시화MTV 개발 등 `K-골든코스트`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K-골든코스트는 월곶에서부터 시화 MTV까지 15km가량 이어지는 해안선을 따라 조성되는 사업이다. 이곳은 시화호 일대 핵심 거점을 연계해 첨단산업, 의료, 레저관광, 문화시설 등을 집약한 해안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정부는 먼저 K-골든코스트의 시작점인 월곶항에 300여억원을 들여 부족한 어항 용지 확보를 계획하고 있다. 또한 준설을 통해 선적 입항이 가능한 체계적인 관광 어항개발을 추진 중이다.


링크 : https://www.wowtv.co.kr/NewsCenter/News/Read?articleId=A202011300134&t=NN

2020-12-04

최근 부동산 시장에서 가장 핫한 키워드는 '워터프론트'다.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따라 많은 사람들이 삶의 질을 중요시 여기면서 집 가까이에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는 곳으로 눈을 돌리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특히 워터프론트는 녹지시설보다 상대적으로 희소 가치가 높기 때문에 더욱 주목 받고 있다.

일반적으로 워터프론트는 주변에 산책로와 공원 등이 조성돼 있으며 뛰어난 조망까지 갖추어 높은 주거 쾌적성을 자랑한다. 또한 '물'이라는 희소성을 바탕으로 특수한 상권을 형성하고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로 거듭나 지역 부동산 시세를 리드하기도 한다.


링크 : https://www.theguru.co.kr/news/article.html?no=16644

2020-12-04

대한민국 첨단 IT 산업의 대명사인 판교 테크노벨리는 카카오, 네이버 등 굵직한 기업들이 입주하며 수도권 대표 업무지구로 자리 잡았다. 판교 테크노밸리는 다양한 인프라를 통해 고급인력이 밀집해 있고 우수한 업무환경까지 갖추었다. 뿐만 아니라 신분당선 개통 등을 통해 서울 대표 업무지구인 강남과의 접근성이 향상되면서 판교 테크노벨리의 가치는 수직으로 상승했다.

이에 직주근접 수요로 인한 판교 인근 주거단지도 호황을 누리고 있는 상황이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판교 테크노밸리 인근에 위치한 '판교푸르지오 그랑블'은 지난 10월 전용면적 105㎡가 20억1,500만원에 거래됐다. 전용면적 139㎡는 30억원을 넘어섰다. 서울이 아닌 수도권 아파트임에도 불구하고 강남 부촌과 맞먹는 가격을 보여주고 있는 셈이다.

링크 : http://www.ikld.kr/news/articleView.html?idxno=226973

2020-12-04

과거 ‘죽음의 호수’로 불렸던 시화호 일대가 변화하고 있다. 최근 정부는 시화호 일대를 대한민국 대표 첨단복합도시로 육성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월곶 국가어항을 시작으로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오이도 지방어항, 시화MTV 개발 등 ‘K-골든코스트’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K-골든코스트는 월곶에서부터 시화 MTV까지 15km가량 이어지는 해안선을 따라 조성되는 사업이다. 이곳은 시화호 일대 핵심 거점을 연계해 첨단산업, 의료, 레저관광, 문화시설 등을 집약한 해안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정부는 먼저 K-골든코스트의 시작점인 월곶항에 300여억원을 들여 부족한 어항 용지 확보를 계획하고 있다. 또한 준설을 통해 선적 입항이 가능한 체계적인 관광 어항개발을 추진 중이다.


링크 : http://www.gpkorea.com/news/articleView.html?idxno=69143

2020-12-04

대한민국 첨단 IT 산업의 대명사인 판교테크노벨리는 카카오, 네이버 등 굵직한 기업들이 입주하며 수도권 대표 업무지구로 자리 잡았다. 판교테크노밸리는 다양한 인프라를 통해 고급인력이 밀집해 있고 우수한 업무환경까지 갖추었다. 뿐만 아니라 신분당선 개통 등을 통해 서울 대표 업무지구인 강남과의 접근성이 향상되면서 판교테크노벨리의 가치는 수직으로 상승했다.

이에 직주근접 수요로 인한 판교 인근 주거단지도 호황을 누리고 있는 상황이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판교테크노밸리 인근에 위치한 ‘판교푸르지오 그랑블’은 지난 10월 전용면적 105㎡가 20억1,500만원에 거래됐다. 전용면적 139㎡는 30억원을 넘어섰다. 서울이 아닌 수도권 아파트임에도 불구하고 강남 부촌과 맞먹는 가격을 보여주고 있는 셈이다.  

이렇게 첨단 미래 산업을 창출할 수 있는 인프라를 갖춘 지역이 성공을 거두자, 지난 6일 정부는 인천·대구·대전·부산·광주 등 5개 광역시에 첨단 산업, 주거여건, 문화생활 등 우수한 인프라를 갖춘 스마트 도시를 조성해 기존 수도권 중심으로 이루어진 국토발전에서 벗어나 균형 발전을 계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링크 : http://www.rcast.co.kr/sub02.php?BRD_ID=1606186388915

2020-12-04

대한민국 첨단 IT 산업의 대명사인 판교 테크노벨리는 카카오, 네이버 등 굵직한 기업들이 입주하며 수도권 대표 업무지구로 자리 잡았다.

판교 테크노밸리는 다양한 인프라를 통해 고급인력이 밀집해 있고 우수한 업무환경까지 갖췄다. 뿐만 아니라 신분당선 개통 등을 통해 서울 대표 업무지구인 강남과의 접근성이 향상되면서 판교 테크노벨리의 가치는 수직으로 상승했다.


이에 직주근접 수요로 인한 판교 인근 주거단지도 호황을 누리고 있는 상황이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판교 테크노밸리 인근에 위치한 ‘판교푸르지오 그랑블’은 지난 10월 전용면적 105㎡가 20억1,500만원에 거래됐다. 전용면적 139㎡는 30억원을 넘어섰다. 서울이 아닌 수도권 아파트임에도 불구하고 강남 부촌과 맞먹는 가격을 보여주고 있는 셈이다.


링크 : http://www.lawissue.co.kr/view.php?ud=20201124110131126467191f6c6e_12 

2020-12-04

과거 ‘죽음의 호수’로 불렸던 시화호 일대가 변화하고 있다. 최근 정부는 시화호 일대를 대한민국 대표 첨단복합도시로 육성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월곶 국가어항을 시작으로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오이도 지방어항, 시화MTV 개발 등 ‘K-골든코스트’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K-골든코스트는 월곶에서부터 시화 MTV까지 15km가량 이어지는 해안선을 따라 조성되는 사업이다. 이곳은 시화호 일대 핵심 거점을 연계해 첨단산업, 의료, 레저관광, 문화시설 등을 집약한 해안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정부는 먼저 K-골든코스트의 시작점인 월곶항에 300여억원을 들여 부족한 어항 용지 확보를 계획하고 있다. 또한 준설을 통해 선적 입항이 가능한 체계적인 관광 어항개발을 추진 중이다국내 최고 대학인 서울대학교도 이원화 캠퍼스를 조성하고 있다.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는 현재 교육협력동, 미래 모빌리티 연구동 등 1단계 공사를 완료하고 본격적인 업무 시작에 돌입했다. 또한 시흥캠퍼스 내 800병상 규모의 시흥배곧서울대병원(가칭) 설립을 위한 협약도 체결하는 등 의료시설까지 마련될 계획이다.



링크 : http://www.lawissue.co.kr/view.php?ud=20201123161519688867191f6c6e_12

관심고객등록
--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주)트레이서', '(주)엠티브이반달섬씨원개발 피에프브이', '(주)미래인' (이하 회사)은 고객님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에 관한 법률을 준수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취급방침을 통하여 고객님께서 제공하시는 개인정보가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가 취해지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고객님은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에 거부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필수항목 동의를 거부하실 경우 관심고객등록이 제한됩니다.

1. 수집/이용 목적 : 예약,문의 등 고객요청 처리 및 결과 회신
2. 수집하는 항목 : 성명, 연령대, 연락처, 주소 등
3. 보유 / 이용 기간 : 분양 종료 후 즉시 파기
4.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거부시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서*
갤러리 및 견본주택 방문 안내와 방문 예약등 문의 사항을 위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하고자 합니다.

1. 개인정보의 수집/이용목적
-수집한 개인정보는 본인확인 및 "주소문자전송","방문예약","문의사항안내" 등의 요청사항 처리를 위해 활용합니다.
2. 수집하려는 개인정보의 항목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성명, 연령대, 연락처, 주소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수집한 개인정보는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는 해당정보를 파기합니다.
4. 개인정보 제공 및 공유
-신청자가 제공한 모든 정보는 상기 목적에 필요한 용도 이외로는 사용되지 않으며 이용목적이 변경될 시에는 사전 동의를 구할 것입니다.
5. 개인정보의 수집,이용에 관한 동의 거부
-개인정보 수집,이용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나, 동의하지 않을 경우에는 "주소문자전송","방문예약","문의사항안내" 등의 제공이 제한 될 수 있습니다.

<개인정보 제 3자 제공 동의>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를 제3자에게 제공하고 있습니다.

1. 개인정보를 제공받는 자 : 주식회사 트레이서
2. 제공받는 자의 개인정보 이용목적 : 이벤트 등 업무 제휴 및 신규 분양 예정 상품 안내
3. 제공하는 개인정보 항목 : 성명, 연령대, 연락처, 주소 등
4. 제공받는 자의 보유 및 이용기간 : 이용목적 달성 혹은 개인정보 제3자 제공 철회 시까지